대한민국 산업기술 R&D대전 로고

  • KEIT
  • ktech
  • 페이스북 아이콘
  • 블로그 아이콘
  • 유튜브 아이콘

알림센터

KOREA TECH SHOW 2018

알림센터
알림센터 뉴스

뉴스

[뉴스][아시아경제] 산업기술진흥원, 해외 한인공학자와 협력… '글로벌기술협력포럼' 개최
2018.12.07 관리자 조회수58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해외에서 활발하게 활동중인 한인 공학자 30여명이 서울에서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하기 위한 글로벌 기술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한국산업기술진흥원은 지난 6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2018 글로벌기술협력포럼'을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산업기술진흥원이 주관한 이 행사는, 해외 한인공학자들과 국제기술협력에 관심있는 국내 산학연 300명이 참석한 가운데 '미래 신산업과 글로벌 기술협력'을 주제로 진행됐다.

이번 행사에서는 국제기술협력을 희망하는 국내 연구자들 수요에 맞춰 해외 한인공학자들과 공동연구과제 발굴을 위한 포럼, 기술세미나, 1대 1 상담회 등이 진행됐다.

미국 미주리대학교 최문영 총장은 기조연설을 통해 4차산업혁명시대에 요구되는 12대 핵심기술을 제시하고, 혁신성장을 위한 한국 정부와 연구자들의 도전정신을 강조했다.

 

정성일 딜로이트코리아 대표는 기술혁신을 통한 기업의 새로운 비즈니스모델 개발과 사회적 가치 구현에 대한 해법을 제시했다.

이기원 와이브레인 대표는 국제공동 연구개발(R&D) 우수사례를 발표했다. 와이브레인은 프랑스와의 공동 R&D를 통해 재택 치매치료 플랫폼을 개발, 4년만에 매출 10억원, 투자유치 162억원을 달성했다. 이 대표는 "국제기술협력으로 제품 상용화 시기를 2년이나 단축했고, 해외시장 선점의 계기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글로벌 기술협력 방안을 모색하는 기술세미나에서는 미래 신산업 분야를 주제로 산업부 R&D 기획을 담당하는 PD들과 해외 한인공학자, 국내 연구자들이 함께 미래 신산업 정책 방향과 기술협력 아이디어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포럼에 참석한 국내 연구자들의 관심은 해외 한인공학자와의 1대 1 기술협력 상담회에 집중됐다.

해외한인공학자 30명과 국내 91의 산학연 연구자들이 참여한 이번 상담회에서는 공동연구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기술협력 파트너 발굴을 위한 총 195건의 상담이 이뤄졌다.

이번 상담회를 통해 발굴된 국내외 한인공학자간 기술협력 제안서는 내년도 산업기술국제협력사업을 통해 지원될 예정이다.

김학도 산업기술진흥원 원장은 "주력산업이 침체 국면인 현재 위기상황을 극복하고,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기 위해서는 해외에서 활약중인 한인 공학자와 같은 인적 자원을 적극 활용해야 한다"며 "글로벌기술협력포럼이 국내외 한인공학자간 소통과 협력을 위한 장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